UPF2021SS act.2 Sharing

작성일
2021/03/26
상태
Empty
작성자
Empty
검토자
Empty
업로드 채널
Empty
구분
UPF

QURIAN

1. 기록을 잘하자

기록하지 않으면, 시스템이 될 수 없다. 시스템이 없다면 효율화 할 수 없다. 업무를 하다보면 쌓이는 정보가 많고, 정보를 찾는데 어려움이 있다. - 필요한 무기를 바로 꺼낼 수 있도록 → Dashboard, 업무 기록표 활용 - 난 플랫폼 성애자

2. 정리를 잘하자

짧고 간결한 정리가 필요하다. - 밀러의 매직 넘버 7(The Magical Number Seven) → 5줄 이내로 요약 - Onepage Proposal → 한페이지 요약

3. 말을 잘하자

서로의 기본인 커뮤니케이션에서 한단계 더 앞서가자! 한번 더 생각하자! 말하기 글쓰기는 늘 어렵다. - 일상에서 능력키우기 → UI, UX 마이크로 카피 능력 향상 - 대화하는 사람도 한 명의 User라고 생각하면.. 일이 될 수도 있지만

ZETTA

1. 기본기

회사에서 Site Reliability Engineering 업무를 맡고 있습니다. 쉽게 풀어쓰자면 검색이란 도메인 위에서 서비스를 제공하지 못하는 상태가 되지 않도록 대비하는 일입니다. 정치, 경제, 사회, 연예인 이슈, 자연재해등 비상 상황이 발생했을 때 빠르게 인지하고 대응하는 일이라고 생각하면 될 것 같습니다. 생기지 얼마 되지 않은 신생팀에서 3년 정도 일을 하다 보니, 백오피스 웹 프론트엔드 개발, 백엔드 API 개발, 데이터 파이프라인 구축, CI/CD, 인프라 자동화 참 다양한 일들을 여러 가지 일들을 했었습니다.
간단한 소개는 여기까지 하도록 하고... 제가 발전시키고 싶은 업무 역량중 하나는 기본기 입니다. 점점 기본기의 부족으로 한계에 부딪히는 일들을 많이 겪고 있습니다. 복잡한 시스템을 설계할 때에는 기본적인 원칙과 철학들이 중요합니다. 그런데 당장에는 간단한 코드의 중복조차 해결하지 못하고 데드라인에 맞추기 위하여 빨리빨리 일을 처리해내고 나면 그대로 덮어두고는 하죠. 이러다 나중에 대충 빨리빨리 해놓은 부분은 정리까지 이뤄지지 않아 문제가 터지기도 하구요. 그래서 이번 년에는 객체지향 설계 원칙, 디자인패턴 이런 기본기들을 발전시켜 나가고 싶습니다. (제가 언급한 컴퓨터 기본기들은 아마 디자인에서는 기본기로 빛과색, 드로잉, 형태와구조 이런 느낌인 과목들이 아닐까 싶네요.)
회사는 "일"을 하는 곳이지, 본인의 "성장"을 위해서는 수련까지 필요합니다. 그리고 그 "성장"의 밑거름은 기본기가 아닌가 싶습니다.

2. 매니징

연차가 그렇게 길지는 않지만, 회사 내에서는 이 도메인으로 경험이 많은 축에 속하는 신기한 경험을 하고 있습니다. (도메인이 생긴 지 오래되지 않아서 그런가 봅니다.) 그래서 주니어 주제에 작은 프로젝트를 리딩하고 있습니다. 이제는 스스로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팀원들을 리딩하며 앞으로 나아가야 하는 역할에 있습니다.
역할에서 오는 니즈로 이번 년 두 번째로 기르고 싶은 역량은 매니징입니다. 예전에는 내가 오퍼레이터로써 맡은 일인 "개발"과 "운영" 두 가지만 잘 하면 된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런데 새로운 팀원들의 온보딩을 돕고 새 프로젝트를 진행하다보니 오히려 본인이 개발로 기여하는 것 보다는 팀원을 잘 아우르고, 프로젝트의 방향성을 잘 제시하는 것이 성과로는 훨씬 더 잘 나타나는 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개발이 전부인줄 알고 살았지만 그 개발도 사람이 하는 일이기에... 사람이 먼저다)
프로젝트 매니징에는 여러 가지 능력이 필요합니다. 구성 요소가 너무 많다 보니 따로 나열하지는 않겠습니다. 그런데 이런 매니징 역량은 딱히 수련한다고 발전이 되는 것은 아닌 것 같습니다.
꾸준히 프로젝트를 경험하고, 방향을 제시하고, 시행착오를 겪으며 회고를 하며 발표나 글들을 쓰다 보면 언젠가 더 나은 리더가 될 있다고 믿습니다.